[다이내믹 부산] 김대래 교수의 컬럼 기고문 > 자유 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자유 게시판

[다이내믹 부산] 김대래 교수의 컬럼 기고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운영자 (112.♡.156.204) 작성일20-05-20 17:34 조회512회 댓글0건

본문

 

 

코로나가 앞당긴 새로운 일상

온라인 개학·쇼핑·재택·원격근무 확대 …부산, 포스트 코로나 `뉴 노멀' 선도해야

내용

31-2 

김대래 | 신라대 경제금융전공 교수

 

 

 

중국에서 시작된 코로나19가 세계를 한바퀴 돌았다. 남아메리카와 인도까지 코로나 바이러스의 영향권에 들어가면서 세계는 엄청난 공포와 고통에 휩쌓이고 있다. 중국 다음으로 일찍이 그리고 폭발적으로 발생했지만 한국의 성공적인 수습은 세계의 모델로 칭송되고 있다. 

 

돌이켜보면 석 달도 채 되지 않은 사이에 정말 많은 것이 변했다. 대학에서는 이미 온라인 강의로 이번 학기를 거의 대체하는 분위기다. 초·중등학교도 지난 4월 9일부터 순차적으로 시작된 온라인 개학으로 학기를 시작하고 있다. 학원들도 마찬가지이다. 기업에서는 그동안 말로만 해왔던 재택근무와 원격근무를 급속히 확대하고 있다. 

 

세계적으로 나타나고 있는 것이지만 온라인 쇼핑의 확대는 상상을 초월한다. 그런 반면 얼굴을 맞대고 많은 사람들이 모이는 일은 피하는 것이 대세이다. 프로스포츠 경기가 취소되고 무관중 경기가 이야기되는가 하면 영화관 관람도 현저하게 줄어들고 있다. 대신 집에서 충족할 수 있는 게임과 오락물들의 매출이 폭발적으로 늘어나고 있다. 

 

또 세계적인 공황 상태를 겪으면서 일부 나라들에서 시험적으로 도입되었던 기본소득이 `재난소득'이라는 이름으로 세계의 거의 모든 나라에서 도입되는 추세이다. 그와 함께 코로나 재난을 겪으면서 재난복지체계 및 의료체계 그리고 공공과 개인의 자유에 대해 세계가 깊이 성찰할 수 있게 되었다.  

 

코로나가 스캔한 세계의 모습에서 이제까지 우리가 알고 있었던 선진국이 실제로는 재난 구제와 의료 제공에서 얼마나 허약한지를 똑똑하게 알 수 있었다. 자유와 프라이버시 또한 공공의 안녕과 균형을 맞춰야 함을 알게 되었다. 

 

이런 가운데 한국이 새로운 모델을 만들어나가고 있다. 코로나에 대처하는 방법과 효율적인 시스템을 제시함은 물론 감염 우려의 와중에서도 성공적으로 선거까지 치렀다. 세계가 꿈도 꾸지 못하고 있는 온라인 개학을 한국은 큰 두려움 없이 실천에 옮기고 있다. 한국이 하는 일이 세계의 표준이 되는 새로운 시대를 보고있는 것이다. 

 

지역도 마찬가지이다. 각 지역별로 재난 대응과 주민들의 기본적인 삶을 보살피는 독자적인 길들을 제시하고 있다. 안전하고 보살핌의 공백이 없는 안전망의 모델들이다. 게다가 코로나는 이제까지의 대세였던 세계화에 제동을 걸고 생존에 필요한 최소한의 제조업은 국내에 있어야 한다는 것을 일깨워주고 있다. 밖에 나갔던 기업들이 돌아오는 흐름은 부산에도 기회가 될 것이다. 코로나 바이러스가 지나간다 해도 많은 것들이 이전으로 돌아가지는 않을 것이다.  

 

이제 세계는 코로나 이후의 새로운 `뉴 노멀(New Normal)' 시대로 급격히 이행해가고 있다. 그 모델을 한국이 만들고 있고, 또 부산이 앞장서 새로운 고민을 담아내려 하고 있다.
부산이 살기좋은 글로벌 도시가 될 수 있는가도 이러한 `뉴 노멀'을 얼마나 빠르고 적극적으로 수용하느냐에 달려있을 것이다.

신라대학교 부산학 센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 게시판 목록

Total 30 건 1 페이지
자유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열람중 [다이내믹 부산] 김대래 교수의 컬럼 기고문 첨부파일관련링크 운영자 2020-05-20 513
29 부산시 산하 각급 전시관 등 일제히 휴관 공지를 띄웠습니다. 운영자 2020-02-23 670
28 부산도서관 세부공간 네이밍(명칭) 공모 첨부파일관련링크 운영자 2020-02-17 797
27 김대래 교수, 부산은 찢긴 굴욕 승화시킨 뜨거운 ‘혼종성’ 도시 인터뷰 첨부파일 운영자 2020-01-30 838
26 김대래 교수, 부산중앙도서관에 자료 730여점 기증 첨부파일 운영자 2019-08-29 1341
25 부산연구원 초빙연구원 공개채용 공고입니다. 첨부파일 운영자 2019-07-02 1520
24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업 인증" 사업 첨부파일 운영자 2019-01-08 1759
23 부산문화회관 공연 안내 운영자 2018-12-24 1733
22 ‘깡깡이 예술마을’, 지역문화 대표 브랜드 ‘우뚝’ 운영자 2018-11-02 1804
21 2018년 부산해양자연사박물관 테마전 『백악기의 흔적』 운영자 2018-10-28 1722
20 [부산박물관] 한가위 민속 한마당 <박물관에서 노닐다> 안내 첨부파일관련링크 운영자 2018-09-09 1796
19 제18기 박물관대학 "UNESCO 세계유산" 접수 및 운영 일정(전화접수 절대 불가) 관련링크 운영자 2018-09-02 1661
18 2018년 8월 부산근대역사관 <문화가 있는 날> 안내 관련링크 운영자 2018-08-15 1784
17 2018년 7월 부산근대역사관 <문화가 있는 날> 안내 운영자 2018-07-14 1947
16 부산현대미술관 6월 16일 문 연다 관련링크 운영자 2018-06-15 2008
게시물 검색

  신라대학교 부산학 센터
소장: 박재욱 교수 /  Tel (051) 999-5286 / email jopark@silla.ac.kr
조교: 박지숙 조교 /  Tel (051) 999-5192 / email busan_c@silla.ac.kr
주소: (우) 46958 / 부산 사상구 백양대로 700번길 140(괘법동)

신라대학교 연구소 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신라대학교 부산학센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Powered by humansoft